돼지 파스튜렐라 폐렴 치료 및 예방

  파스튜렐라 폐렴은 파스튜렐라 멀토시다(Pasteurella multocida)에 의해 발생되는 돼지 전염성 질병으로 단독감염에 의하기 보다는 마이코플라즈마성 폐렴이나 흉막폐렴등에 이은 2차 감염으로 발병하며 만성으로 경과한다 장거리 수송이나 심한 온도변화, 스트레스, 혹은 오제스키병이나 돼지 생식기호흡기증후군(PRRS)등에 감염시 저항성이 감소되면 심한 폐렴증상을 나타낸다

1. 병원체

본병의 병원체는 파스튜렐라 멀토시다(Pasteurella multocida)로서 혈청형은 A, B, D, E형 등이 있으나 A와 D형이 현재 돼지에 문제가 되고 있다. 혈청형 A형은 폐렴돈군의 폐에서 많이 분리되고 혈청형 D형은 비강점막이나 기관지에서 많이 분리되어 비갑개를 위축시키며 위축성비염을 일으키는데 작용한다

2. 전파경로

건강돈의 상부호흡기 점막에 존재하고 있다가 사양환경의 악화나 스트레스,기타 바이러스 질환 등으로 정상적인 방어기능이 약화되었을때 기관지 및 폐포에 침입하여 심한 염증상태를 유발하며 감염돼지의 구강 또는 비강분비물의 직접 접촉이나 공기전파에 의해 감염된다

3. 임상증상

가장 흔한 증상은 기관지폐렴으로 기관에 거품이 차 호흡이 곤란하며 호흡시 킁킁거린다. 병이 진행됨에 따라 기관지 삼출물이 증가하고 이에 .따라 습성기침을 하는 것이 관찰, 체온이 40∼41도 까지 상승하고 침울, 식욕부진을 보이고 코에서 염증성 삼출물이 관찰. 급성형인 경우 5-10일 경과후 폐사하고 만성으로 진행시 지속적인 건성기침과 성장지연을 보인다

4. 부검소견

귀, 복부등의 피부에 적색반점이 현저하고 안점막은 충혈되어 있음

패혈증인 경우 피하직, 늑막, 흉막면에 출혈소견을 관찰할 수 있음

부검시 폐엽이 딱딱해 지고 폐표면에 적회색의 반점을 보이며 폐조직 전반에 황록색의 삼출물을 함유한 농양병소가 산재해 있다.

폐가 흉막이나 횡격막의 섬유소성 결재직에 의해 유착되어 있으며 폐기관지에서 화농성의 삼출물이 관찰된다.

5. 진단

병역, 임상증상, 부검소견등을 통해 일차적인 진단을 내리고 페기관지 ,점혈액 ,심낭액, 흉수 등에서 세균 분리동정을 통하여 원인균을 분리한다

6. 예방 및 치료

가. 사양환경 개선

(1) 돈사내 환기를 철저히 하고, 사육두수가 증가할수록 질병 전파가능성은 높아지므로 1돈방당       15∼20두로 하는 것이 좋다.

(2) 온도조절(18-20도, 일교차는 8-10도이내)에 유의한다.

(3) 동시입식과 동시출하(All in All out system)를 통해 돈방소독을 철저히 한다.

나. 예방접종

모돈과 자돈에 각각 2회씩 접종함으로 발병율을 감소시키고 증체율을 향상시키고 출하 일령을 단축시킨다.

다. 무분별한 약제사용 자제

질병에 감수성 있는 약제선발하여 사용함으로 농장내 약제 내성균발현을 최대한 막고 항생제 잔류문제도 미연에 방지한다.